여자의사가 진료하는 고은미 산부인과
무제 문서
 
 
 
 
   


 


  * *
임신전 비만은 임신중독의 원인.
고은미07-27 17:08 | HIT : 4,053
임신 전 체중이 모체와 태아 모두에 위험을 가져 올 수 있는 자간전증(子癎前症 - 임신중독증)과 연관이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.

미국 피츠버그에 있는 맥기 여성연구소 연구팀은 워싱턴에서 열리고 있는 미국 영양학회 연례회의에서 발표한 연구보고서에서 임신 전 과체중은 자간전증 위험을 2 배, 비만은 3배 각각 증가시키며 임신 전 체중이 표준치 이하이면 자간전증 위험이 절반으로 줄어든다고 밝힌 것으로 영국의 BBC 인터넷판이 21일 보도했다.

연구팀은 자간전증 위험은 임신 전에 체지방이 어느 정도였느냐에 따라 달라지 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히고 이는 지방조직에 있는 어떤 화학물질이 자간전증을 유발할 수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라고 말했다.

이 연구결과는 자간전증을 차단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개발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연구팀은 말했다.

자간전증을 연구하고 있는 영국 글래스고 대학 연구팀은 이에 대해 일부 여성의 경우 혈장이 지방세포를 자극해 과도한 지방산과 다른 독성물질이 방출됨으로써 자 간전증이 발생하는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.

영국 자간전증대책협회의 마이크 리치 회장은 이 연구결과가 주는 메시지는 분명하다면서 임신한 여성이나 임신을 계획하고 있는 여성은 건전한 식사습관을 통해 체중 증가를 막아야 할 것이라고 논평했다.

자간전증이란 임신 중 몸이 부으면서 혈압이 올라가고 뇨단백이 나타나는 현상을 말한다.


  수정하기   삭제하기   목록보기